Quick Link
미사시간안내
주일학교
청년회
자유게시판
신부님과 함께
수녀님과 함께
이달의 행사
우리고장 성지
처음으로 사이트맵 관리자에게
본당소개 본당공동체 신앙생활 자료실 열린광장
본당소개

 

아이디
비밀번호
본당
개관
주보성인
약사
연혁
역대 신부님수녀님
본당출신 사제/수도자
추자공소
사목방침
본당 스테인글라스
본당사무실
이달의 행사
오시는 길
개관

 

요셉성인복되신 동정녀 마리아의 배필이며 예수를 기른 양아버지인 성 요셉은 일반적으로 의인(義人)으로 알려져 있는데 이는 마리아와 약혼을 하고 같이 살기 전에 잉태한 것이 드러났을 때, 이 사실을 세상에 드러내지 않고 남모르게 파혼하기로 마음먹었던 태도에서 드러난다(마태 1:18-20).

다윗의 가문에 속한 요셉은 마리아와 동침하지 않았으나 법적(法的)인 남편이며, 예수는 성령으로 말미암아 잉태되었으나 아버지 요셉을 통하여 법적인 다윗의 후손(마태 15:23)이 되었고 메시아로 불릴 수 있었다(마태 22:42). 베들레헴에서 예수의 탄생을 보았고, 아기 예수의 생명을 보호하기 위하여 이집트에 피난했다가 나자렛에서 목수로 일하며 성가정(聖家庭)을 이끌어 갔다.

복되신 동정 마리아의 배필인 성 요셉은 가톨릭 교회 전체의 주보일 뿐 아니라 노동자와 가정, 동정녀, 환자 및 임종하는 자의 수호성인이기도 하다.

교황 비오 11세는 요셉을 무신론적 공산주의와 투쟁하는 자들의 주보로 정하였고(1973년), 교황 베네딕토 15세는 나자렛 성가정의 보호자 성 요셉에게 ‘노동자의 수호 성인’ 이라는 호칭을 부여하였다.

1955년 5월 1일에 교황 비오 12세는 이 날을 노동자 성 요셉 축일로 선포하였다. 요한 23세는 성 요셉을 제 2차 바티칸 공의회의 보호자라고 불렀다.(1961년)

또한 우리 한국 교회는 성 요셉을 복되신 동정 마리아와 더불어 한국 교회의 공동 수호자로 공경한다.

성 요셉 주보성인의 축일은 3월 19일이다

 
제주교구 마리아사랑넷 바오로딸 cbck 온라인성경 이시돌피정의집 굿뉴스